:: 게 시 판 ::

제목: 전화 반가웠습니다.


글쓴이: 김숙희

등록일: 2002-11-15 23:33
조회수: 1313
 
그냥 게시판에 올려주셔도 되는데 일부러 전화를 주셔서 무척 반가웠습니다.
그런데 솔직히 말하면, 또다시 며칠을 기다려야 한다는 실망감이 선생님과의
전화통화로 말끔히 사라졌습니다. 즐겁고 감사한 마음으로 기다릴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지금 다시 제의 주문내용을 정리하겠습니다.
전보다 품목이 늘었거든요.

배 1상자
무즙 1상자
배즙 1상자
청군 1상자
위의 품목들은 지금 보내주시고
*절임배추 1상자 예약 ( 이것은 12월 3, 4일경 받게 해주세요.)

그리고 제 의견인데요, 내년 가을에는 그 넓은 감밭을 개방하시면 어떨까요?
2년전에 저희 가족이 미국에서 1년을 살았거든요.
어느날 인터넷을 뒤지다가 우리가 사는 곳에서 차로 1시간여 떨어진 곳에 위치한 농장에서 축제가 있다해서 아이들과 함께 갔었습니다.
그곳은 블루베리, 라스베리, 딸기 등을 재배하는 농장이었는데
우리가 필요한 만큼을 따서 바구니에 담아 무게를 재서 사오는 축제였었어요.
우선 슈퍼에서 사먹는 것과는 비교되지도 않게 맛이 있었고
저랑 아이들은 자기손으로 직접 수확하는 기쁨을 누렸으며
농장주인은 비싼 인건비 지불 안 해도 되었으니 이런걸 1석 몇조라 않겠는지요?

참, 제가 도합 얼마를 송금해야 하는건지 상품 보내실 때 알려주세요.
아니면 이곳에다 올려주세요. 죄송합니다. 제가 일일이 가격을 꿰고 있지못해서요.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14일 이상 지난 게시물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595  아름다운 사람들 !!
조해순
2002-12-27 993
594  저도 눈이 빠지게 포도즙을 기다렸는데 ☞12/27
이미재
2002-12-26 869
593    ☞우째 이런일이... 내일 꼭 보냅니다.(냉무)
김희규
2002-12-27 716
592    ☞ 미재언니~~ 잘 지내시죠!!!
김정주
2002-12-27 869
591  흠... 아무래도 공지게시판을 만드시는게
신지연
2002-12-26 1633
590    ☞ 신이사님 의견대로 하겠습니다.
김희규
2002-12-26 963
589  배즙한상자 부탁드립니다.**☞12/26
유재현
2002-12-26 849
588  몇자 적습니다.
김지임
2002-12-26 765
587  포도즙 받았어요..^^
신동미
2002-12-26 1012
586  배즙과 무우도 같이 받았어요
김민영
2002-12-26 824
585    아 글 남기고 보니 받은 날짜가 26일이 아니고 24일입니다.
김민영
2002-12-26 731
584  주문입니다**☞12/26
전연희
2002-12-26 846
583  아이구, 좋아라!!!! ㅋㅋㅋ(답변)
정영숙
2002-12-26 893
582  배즙 한상자 부탁드립니다.**☞12/26
김지임
2002-12-26 837
581    ☞ 사과나 배는 없고요,청국장은...
김희규
2002-12-26 864
580  ■■ 멋이 있는 공간 소쇄원 ■■
최봉환
2002-12-26 1151
579  [담양] 겨울 소쇄원
최봉환
2002-12-26 984
578  기다리는 현미의 소식은....
오보희(에스텔맘)
2002-12-26 820
577  통신학교는 유성에...무우와포도즙**.☞12/26
문정희
2002-12-25 1015
576  포도즙 주문합니다.**☞12/26
박은진
2002-12-25 842
      
[이전 20개]   1  .. 2881   2882   2883   2884   2885   2886   2887   2888   2889   2890   2891   2892   2893   2894   2895   2896   2897   2898   2899   2900  .. 2919   [다음 2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