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 료 실 ::

제목: 좋은 먹거리를 제공해 주셔서 감사합니다(후기)


글쓴이: 보우가족

등록일: 2007-05-23 03:46
조회수: 4624
 
제목 : 좋은 먹거리를 제공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후기) 조회수 [ 27 ]



주문한 물건이 26시간만에 도착해서 깜짝 놀랐습니다 ^^
초스피드네요~ 주문드린 물건들은 빠짐없이 잘 받았습니다.
지난번 주신 당근으로 요즘 맛있는 당근쥬스를 온가족이
즐기고 있는데 이번에도 넉넉히 보내 주셨네요
감사합니다 잘 먹을께요

완두콩1망이 그렇게 많을줄 몰랐는데 정말 너무 많더라구요
좀전에 다 까서 냉동실에 넣었네요
완두콩 까면서 이생각 저생각하게 되더라구요..
한참을 까다보니까 손톱도 아리고 쓰리고 어깨도 아프고 ㅠㅠ
나는 겨우 이 정도로도 이렇게 힘든데 이콩이 우리집까지
오기 위해서 애쓰셨을 분들의 노고를 생각하니
순간 가슴이 찡해졌답니다..ㅠㅠ
아주 자그마한 콩알 하나도 버릴수가 없더라구요..
그래서 여기저기 튀고 흘린 자잘한 콩알까지 다 주워 담았습니다

그리고 가격때문에 또 가슴 한켠이 아팠답니다..
마트에서는 아주 조금 담아놓고 몇천원하던데 한바가지도 넘게
6000원 밖에 안하다니..10000원이라고 해도 싸다고 했을거에요..
좋은 먹거리를 제공해 주시는 보우농원 관계자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비록 이번이 두번째 주문이긴하나 앞으로 자주 애용할듯해요 ^^
일가 친척이 다 미국에 계시는 관계로 늘 친정부모님의
사랑이 그리운데 보우농원의 물건들을 받으면서
친정집에 다녀온 느낌을 받곤해요..감사합니다
좋은 먹거리를 제공키위해 애쓰시는 선생님께
다시 한번 감사 드리며
앞으로도 좋은 먹거리 많이많이 제공해 주시길 부탁드려요~ ^^

중학생인 우리딸이 현미가루에 우유와 꿀을 타서
하루에도 몇잔씩 마시고 있답니다..너무 고소하고 맛있다네요 ^^
전에는 학교가면 점심시간전에 배가 많이 고팠는데
현미가루 때문인지 배가 거의 안 고프다네요 ㅎㅎ
오늘온 누룽지도 방과후 집에와서 먹어보고는 맛있다며
봉지째 들고 공부하러 들어가네요
보우농원 먹거리때문에 딸에게 점수 많이 따고 있어요 요즘 ^^

저는 야채즙이 처음에는 밋밋하고 이상했는데
몇번 먹고나니까 입에 잘 맞는듯해요
요즘 하루 세번 식전에 꼭 마신답니다
오늘 받은 쑥떡도 첫맛은 밋밋하다 생각했어요
그동안 달달한 인절미에만 익숙해져 있어서 그랬을거에요
완두콩 까다가 배고파서 상에 있던 인절미를 다시 집어 먹었는데
입안에 확 퍼지는 쑥향과 고소한 맛이 느껴지더라구요
아~~바로 이맛이구나 싶었어요!!!
서둘러 냉동실에서 몇개를 더 꺼내 놓았습니다
앞으로 쑥인절미랑 야채즙 애호가가 될거같아요 ^^

마지막으로 질문 한가지 할께요~
배추시레기는 간기를 빼고 조리해야 되는거죠?

오늘 산행하실거라는 글을 읽었는데 잘 다녀 오셨는지요~
어제 택배가 많고 까다로워서 고생하신거 같던데 오늘 산행까지..
무리 하셨으니 오늘밤엔 푹 쉬세요~~
입금 드리면서 장문의 후기(?)를 마칩니다 ㅎㅎ
늘 행복한 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래요~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14일 이상 지난 게시물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127  호품벼의 특성
백동
2008-07-10 7142
126  한번 읽어 보시고요
이일남
2007-08-23 5643
125  피조아
송하
2010-08-16 5413
124  특용작물
백동
2005-02-18 6517
123  토마토 밥
해초미
2004-05-20 4739
122    콩과 초콩,초란은 어떨런지요?
정우택
2003-09-14 4570
121 비밀글입니다 참고자료
송하
2014-12-15 89
120  진딧물 이야기-3 / 가져온글
김희규
2001-08-26 4508
119  진딧물 이야기-2 /가져온글
김희규
2001-08-26 4788
118  진딧물 이야기-1 /가져온글
김희규
2001-08-26 5027
 좋은 먹거리를 제공해 주셔서 감사합니다(후기)
보우가족
2007-05-23 4624
116  조선문보 홈페지 신청하였습니다.
조선문보
2001-07-27 5260
115  장손사주
백동
2008-02-12 4740
114  장 담그기
송하
2009-02-25 6853
113    작물별 가해진딧물 총수(표)
최봉환
2001-08-29 5260
112  자꾸 전화받기가 쑥스러워서
보우가족
2007-01-10 4691
111  이름모르는 야생사과
김희규
2002-07-07 5588
110  은행?
이일남
2005-12-15 4772
109  유기농액비 분석성적서
김희규
2002-07-31 4572
108  원시방법이 오히려 새로운 쌀생산방법의 설명
이일남
2004-03-19 4476
    
1   2   3   4   5   6   7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